Kriesha Chu – 흑백사진

흑백사진

heukbaeksajin
“흑백사진”
CS NUMBERS VOL.11
2018.06.08

Kriesha Chu Lyrics/작사: 나인(Nine9)
Composer/작곡: 조영수
Arranger/편곡: N/A

Romanization Korean Translation
aju orae jeon nuni keodaran
sonyeoreul bwasseo
gin saengmeorie yeppeun gyobogi
neomu jal eoullyeosseo
neoye geurimjareul ttara georeotji
dugeundaeneun gaseum mollae gamchumyeo

eoneusae neoneun nuni ttaseuhan
suknyeoga dwaesseo
areumdaume muldeureo ganeun
neoreul barabomyeonseo
neoneun shini jushin seonmurirago
chukbogil georago gamsahae
gamhi saranghandago malhalkka
jogeum deo gidaryeo bokka
geureoke meolliseo neol saranghaewasseo
naegen neomuna sojunghan neo
daga seol sudo eopseotteon na
geuraedo na ireoke haengbokhan geol

ajikdo naneun neoye dwieseo haetaeujiman
shigani heulleo aju meon hunnal
geuttaen yaegihaejukke
niga eolmana nal utge haenneunji
seollege haenneunji gamsahae

gamhi saranghandago malhalkka
jogeum deo gidaryeobokka
geureoke meolliseo neol saranghae wasseo
naegen neomuna sojunghan neo
dagaseol sudo eopseotteon na
geuraedo na ireoke haengbokhan geol

gakkeumeun duryeoun geoya
hokshirado naega neol ijeukkabwa
keuge sorichyeo ireum bureukka
geureom nae sarang deullilkka
geureoke meolliseo na mangseoryeo wasseo
naege sesangeul seonmulhan neo
mueotto jul su eopseotteon na
geuraeseo na useodo nunmurin geol

아주 오래 전 눈이 커다란
소녀를 봤어
긴 생머리에 예쁜 교복이
너무 잘 어울렸어
너의 그림자를 따라 걸었지
두근대는 가슴 몰래 감추며

어느새 너는 눈이 따스한
숙녀가 됐어
아름다움에 물들어 가는
너를 바라보면서
너는 신이 주신 선물이라고
축복일 거라고 감사해
감히 사랑한다고 말할까
조금 더 기다려 볼까
그렇게 멀리서 널 사랑해왔어
내겐 너무나 소중한 너
다가 설 수도 없었던 나
그래도 나 이렇게 행복한 걸

아직도 나는 너의 뒤에서 애태우지만
시간이 흘러 아주 먼 훗날
그땐 얘기해줄께
니가 얼마나 날 웃게 했는지
설레게 했는지 감사해

감히 사랑한다고 말할까
조금 더 기다려볼까
그렇게 멀리서 널 사랑해 왔어
내겐 너무나 소중한 너
다가설 수도 없었던 나
그래도 나 이렇게 행복한 걸

가끔은 두려운 거야
혹시라도 내가 널 잊을까봐
크게 소리쳐 이름 부를까
그럼 내 사랑 들릴까
그렇게 멀리서 나 망설여 왔어
내게 세상을 선물한 너
무엇도 줄 수 없었던 나
그래서 나 웃어도 눈물인 걸

N/A

Korean: Naver Music
Rom: CCL
Eng:
Info: Naver Music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