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 Like A Child (아이처럼)

아이처럼

aicheoreom
“Like A Child”
[EP] Rollin’
2017.09.25

Jinyoung, CNU, Baro, Sandeul, Gongchan Lyrics/작사: 팀콜럼버스, 산들 (B1A4), 바로 (Baro)
Composer/작곡: 팀콜럼버스, 산들 (B1A4)
Arranger/편곡: 팀콜럼버스

Romanization Korean Translation
jigeum yeogin eodijjeumilkka
mueol jjochaganeun geolkka nan
uril gamssaneun i gonggineun
eoril jeok kkueotteon kkumdo
itge mandeureo beoryeosseo

nan jejariinde shigani nal bakkwo
nan byeonhameopneunde sesangi nal bakkwo
naega jogeum neurige machi aicheoreom
naega jom deo neukkige
machi aicheoreom yeah
machi nabicheoreom kkotgil wie
pyeonhage shwil su itge
shigana nal gidaryeo eh
ttwigo shipji ana
kkotgil wieseo cheoncheonhi geotge

wae tto ppareuge heulleoga
a mwoga geuphan geonji nan
ttwigo shipji ana cheoncheonhi gajago
da urin maeil
geureon salmeul salgo isseo
aiye nuneuro bogo shipeo

aicheoreom geuttaecheoreom
dashi doragal sun eopseulkka
aicheoreom geuttaeye geu baramcheoreom
dashi doragal sun eopseulkka

dashi naege mutgo shipeo
kkumeul iljin anatneunji
balkkeutman bomyeo dallyeoon eoneu nal
haneureul ollyeodaboni
a nae maeum gatguna oneuldo nan

shiganeun cham ppalla
najeun beolsseo jina noeureun saeppalgake
saenggakhada bomyeon
beolsseo eojewa nae jashingwaye insa
modeun sashil geugeon nado alji
meomchurago haedo meomchuji anneun
shigangwaye uimi eopneun maldatum
nan geudaeroinde shigani nal bakkwo
gwaenchana nan aicheoreom nalgaereul pyeo

wae tto ppareuge heulleoga
a mweoga geuphan geonji nan
ttwigo shipji ana cheoncheonhi gajago
da urin maeil
geureon salmeul salgo isseo
aiye nuneuro bogo shipeo

aicheoreom geuttaecheoreom
dashi doragal sun eopseulkka
aicheoreom geuttaeye geu baramcheoreom
dashi doragal sun eopseulkka

aicheoreom geuttaecheoreom
dashi doragal sun eopseulkka
aicheoreom geuttaeye geu baramcheoreom
dashi doragal sun eopseulkka

지금 여긴 어디쯤일까
무얼 쫓아가는 걸까 난
우릴 감싸는 이 공기는
어릴 적 꾸었던 꿈도
잊게 만들어 버렸어

난 제자리인데 시간이 날 바꿔
난 변함없는데 세상이 날 바꿔
내가 조금 느리게 마치 아이처럼
내가 좀 더 느끼게
마치 아이처럼 yeah
마치 나비처럼 꽃길 위에
편하게 쉴 수 있게
시간아 날 기다려 eh
뛰고 싶지 않아
꽃길 위에서 천천히 걷게

왜 또 빠르게 흘러가
아 뭐가 급한 건지 난
뛰고 싶지 않아 천천히 가자고
다 우린 매일
그런 삶을 살고 있어
아이의 눈으로 보고 싶어

아이처럼 그때처럼
다시 돌아갈 순 없을까
아이처럼 그때의 그 바람처럼
다시 돌아갈 순 없을까

다시 내게 묻고 싶어
꿈을 잃진 않았는지
발끝만 보며 달려온 어느 날
하늘을 올려다보니
아 내 마음 같구나 오늘도 난

시간은 참 빨라
낮은 벌써 지나 노을은 새빨갛게
생각하다 보면
벌써 어제와 내 자신과의 인사
모든 사실 그건 나도 알지
멈추라고 해도 멈추지 않는
시간과의 의미 없는 말다툼
난 그대로인데 시간이 날 바꿔
괜찮아 난 아이처럼 날개를 펴

왜 또 빠르게 흘러가
아 뭐가 급한 건지 난
뛰고 싶지 않아 천천히 가자고
다 우린 매일
그런 삶을 살고 있어
아이의 눈으로 보고 싶어

아이처럼 그때처럼
다시 돌아갈 순 없을까
아이처럼 그때의 그 바람처럼
다시 돌아갈 순 없을까

아이처럼 그때처럼
다시 돌아갈 순 없을까
아이처럼 그때의 그 바람처럼
다시 돌아갈 순 없을까

Coming Soon!

Korean: music.naver
Rom: CCL
Eng:
info: music.naver